글 보관함

2013년 난 우리집 귀염둥이

난 우리집 귀염둥이 My pet
귀여운 강아지나 햄스터를 보고 애완동물을 키워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 적 있나요? 요즘은 애완동물을 키우는 어린이들이 많아졌어요. 하지만 애완동물을 키우는 것이 장남감을 가지고 노는 것처럼 쉬운 일은 아니에요. 동물을 키우기 시작한 순간부터 계속해서 돌보아야 하는 책임이 따른답니다. 애완동물은 나랑 같이 놀 수도 있고 기분이 안 좋을 때 위안이 되어주기도 하지요. 마치 친구처럼, 동생처럼요.

2012년 기발한 예술가들

기발한 예술가들
알쏭달쏭 전시회, 새로운 생각이 반짝!, 백남준은 TV를 어디로 데려갔을까?, 별별 예술가의 눈으로!